logo

korean english

게시판

Home > 게시판 > 새소식

외국인의 성대생활 | 성대사람들 전체보기인물포커스성대생은 지금외국인의 성대생활
160901_foreigner_top.jpg

지난달, 우리 학교에서는 물리학과 국내외 석학 초청 여름특별과정이 진행됐다. 이번 ‘외국인의 성대생활’의 주인공은 우리 학교 물리학과 카르스텐 로트 교수이다. 물리학과에서 구체적으로 천체입자 물리에 대해 연구하고 세계에서 가장 큰 중성 미자 디텍터인 IceCube 중성 미자 디텍터에 관련된 연구를 진행 중이다. 교수로서의 모습 외에 독일에서 온 그의 한국생활과 외국인으로서의 모습은 어떠한지 알아보았다.

160901_foreigner_1.jpg

한국에 오기 전, 그는 미국 오하이오 주립대 선임연구원이었다. 그러나 그는 그 만의 연구 팀과 함께 그만이 할 수 있는 연구를 하고 싶었고, 그 꿈을 이룰 수 있는 기회를 준 곳이 우리 학교였다. 우리 학교를 알게 된 것은 그가 도쿄에서 열린 워크샵에 참가하면서였다. 그 곳에서 카르스텐은 우리 학교 교수를 만나게 되었고 우리 학교에 대한 이야기도 듣게 되었다. 마침 그의 목표를 실현시킬 곳을 알아보고 있던 그는 우리 학교에 오기로 결심했다. 그 후 우리 학교에 올 수 있다는 소식을 접한 카르스텐은 최고의 대학이 되어가고 있는 성균관대학교에서 발전해 나갈 생각에 기뻤다. 여기서 연구한다면 더욱 국제적인 사람이 될 수 있는 기회이기도 했다. 카르스텐은 그의 연구 프로그램이 우리 학교의 목표와 잘 맞았고 한국에서의 과학분야 지원도 매력적으로 느껴져 한국에 오기로 결정했다.

그는 한국이 교육과 과학을 가치 있는 곳으로 인지하고 있고 투자하는 점이 한국의 강점이라고 했다. 다른 나라의 많은 연구들은 예산부족으로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는 반면, 한국에서는 과학 분야에 대한 투자가 훨씬 긍정적인 편이다. 한국은 국제적으로 큰 역할을 할 준비가 되어 있기에 한국이 교육 시스템과 연구 프로그램에 대해서 더욱 국제적으로 변화하는 것이 그의 바람 중 하나라고 했다.

한국의 학생들도 모두 열심히 공부해서 한국이라는 나라가 발전할 수 있는 것이다. 카르스텐은 그의 연구팀에 대해 만족스러움을 보였다. 연구를 하면서 학생들과 더 가까워 질 수 있는 기회를 얻는다고 하는데, 그 과정에서 학생들이 연구를 위해 얼마나 많은 시간과 정신을 쏟는지 알았다. 한국은 다이나믹하고 빠르게 발전하는 나라인 만큼, 앞으로의 한국에 대한 기대감을 보였다.

160901_foreigner_photo1.jpg

160901_foreigner_2.jpg

한국에 온지 3년이 넘었다. 처음 한국을 방문한 것은 13년 전이다. 그 당시 카르스텐은 한국의 모든 활동들이 굉장히 빠르게 이루어지는 것이 놀라웠다. “빨리빨리” 문화는 그가 살고 있는 독일과는 달랐기 때문이다. 지금 와서는 빠른 인터넷 속도와 공영 와이파이의 유용성 덕을 많이 보고 있다고 한다. 그의 첫 한국 방문은 그의 첫 아시아 방문이기도 했다. 미국, 영국과는 다른 생활 패턴들과 물건들을 사용하는 것도 놀라웠다. 3년 전 다시 한국에 왔을 때는, 첫 방문 당시의 모습과는 굉장히 달라진 한국의 모습에 한번 더 놀랐다고 한다. 성균관대학교로 오게 되면서 비록 한국의 생활을 이해하기까지 1년 정도가 걸렸지만 한국에서의 생활에 대해 편안함을 느끼고 있다. 언어라는 부분은 가끔 문제가 되지만 학생들과 동료들의 도움으로 언어때문에 어려운 일은 많지 않다고 한다. 다만 안타깝게도 주로 학교에서 연구하는 데에 시간을 쓰기 때문에 한국을 여행할 시간이 부족하다. 컨퍼런스나 다른 대학에서 이루어지는 학회 행사 등이 유일하게 한국을 구경하는 때이다.

그의 앞으로의 목표는 그다지 크고 대단한 것이 아니었다. 긍정적으로 생각하고 더 나은 세상을 만들기 위해 일하는 것, 그 것이 그의 목표라고 했다. 다른 문화와 다른 사람들과 소통하는 것이 그가 원하는 것이다. 그가 생각하는 교수란 학생들이 열의를 갖도록 격려하고 조언이 필요할 때 이끌어주는 사람이다. 교수는 학생들과 꾸준히 대화해야 하고 그들의 말에 귀 기울여야 한다. ‘소통’을 중요시하는 카르스텐 교수가 앞으로 세상을 더 나은 방향으로 변화시키는 열쇠가 되기를 바란다.

bg_editor.png
profile_21.jpg
강지하 기자 ico_email.png
bg_writer.png
_프로필2.jpg
이서영 기자 ico_email.png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87 물리학과 한정훈 교수, EBS 교육대토론 출연 '대한민국 기초과학, 노벨상은 요원한가?' file 물리학과사무실 2016.10.19 37148
86 81학번 조정일 코나아이 대표 '[스마트카드·핀테크 솔루션 전문 기업 코나아이] 선불카드 마케팅 훨씬 쉬워집니다' 물리학과사무실 2016.03.24 35864
85 한정훈 교수님 책 출판 - 물질의 물리학 file 물리학과사무실 2020.10.05 34439
84 [연합뉴스 2016.04.28] 물리학과 박일흥 교수, "초기우주 연구에 새 지평을 열 것" 물리학과사무실 2016.04.29 32740
83 [문화일보 20170331] 김범준 교수 / <지식카페>정부가 원하는 대로만 한다면 노벨상 수상 어렵다 물리학과사무실 2017.04.06 29061
82 물리학과 김범준 교수 과학 토크쇼 고정 출연 물리학과사무실 2017.05.22 28277
81 [연합뉴스 2018.02.11] 성대 박두선 교수·정순길 연구교수 "난제 '초전도체 형성원리' 국제 공동연구로 규명" 물리학과사무실 2018.02.13 27243
80 [eBook 출간] 한정훈 교수님 - Skyrmions in Condensed Matter 물리학과사무실 2017.10.11 26894
79 네덜란드 Radboud University Marie Curie Students’ Association 본교 자연과학대학 방문 file 물리학과사무실 2016.05.23 26367
78 물리학과 이미진 학생 한국물리학회 우수여성대학원생상 수상 file 물리학과사무실 2016.10.24 26078
77 자연과학(물리학) 분야 2015 THE 학문분야별 Top 54위 선정 물리학과사무실 2015.11.26 23935
76 [제56회 한국출판문화상 저술-교양 수상작] ‘세상물정의 물리학’ 저자 김범준 물리학과사무실 2015.12.29 22952
75 81학번 조정일 코나아이 대표 '세계 무대서 통하는 결제 플랫폼으로 승부' 물리학과사무실 2015.05.26 22633
74 나노기술연구실 안종렬교수와 안성준학생이 공저자로 참여한 연구결과가 2014 과학기술 10대 뉴스에 선정 물리학과사무실 2014.12.18 22025
73 [연합뉴스 2015.05.07] 양자물질 초전도 연구실- 고온초전도 원리 규명 실마리 file 물리학과사무실 2015.05.11 21584
72 [아시아경제 2015.06.25] 나노기술 연구실- 안종렬 교수, 0.25나노미터 초박막반도체 개발 성공 물리학과사무실 2015.06.25 21493
71 nature 하이라이트 논문으로 선정 - 중성미자 천체입자물리연구실(카르스텐 로트 교수) 물리학과사무실 2015.05.07 21456
70 [동아일보 2015.11.04] 나노기술 연구실- 안종렬 교수, 세계서 가장 얇은 '그래핀 코팅' 기술 개발 물리학과사무실 2015.11.04 21446
69 물리학과 강휘석 학생 “제37차 초음파공학 심포지움” 에서 Young Scientist Award 수상자로 선정 file 물리학과사무실 2016.12.13 20736
68 [책의 향기/이 책, 이 저자]“세상의 본질을 꿰뚫는 것, 물리학의 힘이죠” 물리학과사무실 2015.09.30 206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