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korean english

게시판

Home > 게시판 > 새소식

우리는 자신이 알고 있는 대로 세상을 인지합니다. 살면서 받아들인 지식, 쌓아 온 논리체계가 다른 만큼 각자가 세상을 받아들이는 모양도 다릅니다. 이 때 전공지식 외의 여러 가지 지식들을 받아들이는 것은 세상을 보는 눈을 한 번 더 새롭게 하고, 생각의 지평을 한 차원 높이는 것에 도움이 됩니다. 그러나 성균관대학교는 이원화 캠퍼스로서 문, 이과의 거리가 멀어서 평상시의 교류가 힘든 바, 이렇게 “당신을 위한 물리 설명서”라는 장을 열어 그 거리를 조금이나마 좁히려 합니다. 처음 계획했을 때에는 오직 물리만으로 이루어졌지만, 해를 거듭하면서 물리 외 수학, 진화 등을 담아 좀 더 풍부한 내용 전달을 꾀하고 있습니다.


일시 : 2015 529일 금요일 오후 7

장소 : 성균관 대학교 명륜 캠퍼스 중앙도서관 3층 창의존

1. 신소재공학과 조희준   < ‘빅뱅이론’ 쉽게 보기 - 양자역학의 탄생과 배경 >
  인문학 서적을 들춰보는 것이 상식이 돼버린 대중인문학 시대. 그렇다면 물리학은 대중화될 수 있을까요? 막스 플랑크의 흑체복사부터 아인슈타인과 보어의 솔베이 회의까지, 양자역학을 발전시킨 물리학자들의 마음으로 들어가 봅시다.


2. 물리학과 허도란  < 진화는 사실인가 >
  진화론은 그저 이론일 뿐이다? 인간은 원숭이에서 진화했다? 다윈의 '종의 기원'이 출간된 지 150여년이 지났지만, 진화론은 대중에게는 아직 친숙하지 않은 영역이다. 이 발표에선 진화론에 대한 오해를 풀고 왜 진화론이 진화를 설명하는 유일한 이론인지를 다룰 예정이다.


3. 수학과 이수민  < Imitation Game-기계는 생각할 수 있는가 >
  기계는 생각할 수 있을까? 기계에게도 기계의 영혼이 있을까? 이 발표에서는 수학자 앨런 튜링이 고안한 이미테이션 게임(튜링 테스트)을 간단히 소개하고, 나아가 이러한 질문들에 대해 생각해 보는 시간을 가지려 한다.


4. 물리학과 이주영  < 물리 법칙의 특성 : 보존되는 것들에 대하여 >
  흔히 고전 역학은 F = ma, 뉴턴 법칙만 알면 된다고 하는데 우리는 운동량 에너지 각운동량 등 너무나 많은 물리량을 외워야 한다. 물리량을 외우지 않고 이해하는 방법은 없을까? 이것을 이해하는 철학에 대해 이야기 해 본다.


5. 물리학과 김기범  < 복잡한 네트워크에 스며든 친목질 그리고 일베 >
  인터넷 커뮤니티에서 사람들은 게시물과 댓글을 사용하여 소통한다. 인터넷의 특성을 살펴보고 구성원간의 친목의 정도가 새로운 사용자의 진입에 어떤 영향을 미치는지, 그리고 커뮤니티의 규모에 어떤 영향을 주는 지에 대한 새로운 모델을 소개한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66 [한국경제 2015.02.09] 안종렬 교수 연구팀 1나노미터 보다 작은 반도체를 실리콘 기판에서 제작 성공 물리학과사무실 2015.02.10 20234
65 [연합뉴스 2015.02.11]이영희 교수 연구팀 차세대 반도체 소재 합성기술 개발 물리학과사무실 2015.02.14 20159
64 [동아닷컴 2015.02.13] 물리학과 김범준 교수, 국내 여성 이름의 변천사 분석 물리학과사무실 2015.02.14 20146
63 [사이언스온 2015.05. 20] 응용DNA나노공학연구실 - 자기복제 하는 인공 DNA링 구조물 구현 물리학과사무실 2015.05.21 19428
» [2015.05.29(금)] 당신을 위한 ‘물리’사용설명서 물리학과사무실 2015.05.28 19097
61 [ 동아사이언스 2016.02.11] 과학자 12명, 음악밴드 만들어 ‘엔트로피 사랑’을 노래한다 물리학과사무실 2016.02.12 19012
60 물리학과 강휘석 학생 “제37차 초음파공학 심포지움” 에서 Young Scientist Award 수상자로 선정 file 물리학과사무실 2016.12.13 18449
59 [뉴스와이어 2016.03.07] 한·미·중 공동연구를 통한 미래소재 고온초전도체 스펙트럼 결정 물리학과사무실 2016.03.08 18431
58 [과학동아 2017년 4월호-한정훈교수님] Part 2. 양자역학, 인류의 물질관을 재정립하다 file 물리학과사무실 2017.04.03 17664
57 [과학동아 2016년 11월호-한정훈교수님] Part 1. ‘기묘한’ 2차원 세계를 설명한 개척자들 - 노벨물리학상 file 물리학과사무실 2016.11.04 16547
56 [머니S 2019.10.07] [청계광장] 운동량과 '충격량' 물리학과사무실 2019.10.08 16518
55 [NEWSIS 2019.12.12] 통계물리학자 김범준 성균관대 교수 '관계의 과학' 출간 물리학과사무실 2019.12.13 16507
54 [20160622 조선일보: he-스토리] 독립군 아들이 전파한 '장학금 바이러스' file 물리학과사무실 2016.06.24 16478
53 [중앙일보 2018.05.18] 성균관대 물리학과 박두선 교수 연구팀 ‘전류 이용한 강자성과 초전도특성 제어’ 해외 저널에 게재 물리학과사무실 2018.05.21 16433
52 [조선일보 20170405] 김범준 교수 / [과학의 창] 인공지능도 하는 `함께 지성` 물리학과사무실 2017.04.06 15629
51 [Horizon- 한정훈 교수님] 양자 물질의 역사[2]: 꼬인 원자에서 위상 자석으로 -2019년 4월 18일 물리학과사무실 2019.04.26 15523
50 대만정치대학 College of Science 방문단 본교 자연과학캠퍼스 방문 물리학과사무실 2016.04.06 15201
49 [경향신문 2020.02.26] [김범준의 옆집물리학] 예측 물리학과사무실 2020.02.28 14887
48 [세계일보 2020.05.06] [사이언스프리즘] 존재의 이유 물리학과사무실 2020.05.11 14868
47 [세계일보 2020.04.01] [사이언스프리즘] 여행 제한만으로 전염병 못 막는 이유 물리학과사무실 2020.04.03 1437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