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korean english

게시판

Home > 게시판 > 새소식


글 : 한정훈 성균관대학교 물리학과 교수
                         

http://dl.dongascience.com/magazine/view/S201704N055



과학동아 2017년 4월호 - 양자역학, 인류의 물질관을 재정립하다.jpg

기원전 5~6세기경 찬란한 철학적 사고를 개발했던 그리스인들은 물질에 대해서도 철학적 이론을 제시했다. 불과 물, 흙, 공기가 서로 조합해서 물질을 만든다는 주장이다. 오늘날의 관점에서는 이해하기 어려운 말이다. 물질을 구성하는 것은 뭔가 물질보다 더 단순한 것이어야 할 텐데, 물과 불, 흙, 공기는 이미 그 자체가 물질이라 다른 물질에 비해 더 단순하지 ...(계속)

글 : 한정훈 성균관대 물리학과 hanjh@skku.edu

과학동아 2017년 04월호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6 [Horizon- 한정훈 교수님] 양자 물질의 역사[2]: 꼬인 원자에서 위상 자석으로 -2019년 4월 18일 물리학과사무실 2019.04.26 15416
45 [Horizon- 한정훈 교수님] 양자 물질의 역사 [3]: 파울리 호텔 (동성 혼숙은 안 돼요!) 물리학과사무실 2019.05.08 12450
44 [경향신문 2019.05.22] [김범준의 옆집물리학]떨림 물리학과사무실 2019.05.23 13704
43 [머니S 2019.09.02] [청계광장] 엔트로피와 진화 물리학과사무실 2019.09.03 12854
42 [연합뉴스 2019.09.23] 제15회 경암상 수상자 이근· 이영희· 황철상·석상일 물리학과사무실 2019.09.24 13036
41 [머니S 2019.10.07] [청계광장] 운동량과 '충격량' 물리학과사무실 2019.10.08 16358
40 [경향신문 2019.10.09] [김범준의 옆집물리학]대칭 물리학과사무실 2019.10.11 12590
39 [경향신문 2019.11.06] [김범준의 옆집물리학] 사람과 사람 사이, 작용·반작용의 법칙 물리학과사무실 2019.11.08 8683
38 [주간조선 2019.10.28] 응집물리학자 한정훈 성균관대 교수 물리학과사무실 2019.11.27 9068
37 [경향신문 2019.12.04] [김범준의 옆집물리학] 무한 물리학과사무실 2019.12.09 8713
36 [NEWSIS 2019.12.12] 통계물리학자 김범준 성균관대 교수 '관계의 과학' 출간 물리학과사무실 2019.12.13 16345
35 [경향신문 2020.01.01] [김범준의 옆집물리학] 허공 물리학과사무실 2020.01.03 9025
34 [서울신문 2020.01.08] [2020 원더키디] 물리학자 김범준 성균관대 교수 물리학과사무실 2020.01.15 11141
33 [경향신문 2020.01.29] [김범준의 옆집물리학] 법칙 물리학과사무실 2020.02.05 8031
32 [경향신문 2020.02.26] [김범준의 옆집물리학] 예측 물리학과사무실 2020.02.28 14698
31 [머니S 2020.03.03] 김범준 교수 / [청계광장] 케플러의 세 법칙 물리학과사무실 2020.03.03 11755
30 [경향신문 2020.03.25] [김범준의 옆집물리학] 증가 물리학과사무실 2020.03.30 7773
29 [세계일보 2020.04.01] [사이언스프리즘] 여행 제한만으로 전염병 못 막는 이유 물리학과사무실 2020.04.03 14191
28 [경향신문 2020.04.22] [김범준의 옆집물리학]사이와 거리 물리학과사무실 2020.04.28 12434
27 [세계일보 2020.05.06] [사이언스프리즘] 존재의 이유 물리학과사무실 2020.05.11 14690